한결같이 그곳에 있을 거예요.
당신을 잃을 생각은 없거든요.
기다림이 지친다 해도.
난.
당신을 보고 있으니까
버틸 수 있어요.
분류
2014. 10. 24. 20:3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