하고 싶은 걸 할 거야. 그렇게 말하며 시간이 흘러 지금이 되었다. 그래. 이제야 비로소 하고 싶은 것을 할 테야. 그러고는 그렇게 한참을 생각해보았다.
내가 뭘 좋아했더라.
뭘 좋아했지.
사진이었던가.
글이었던가.
음악이었던가.
뭐였더라. 기억이 안 나네.
태그
2014.10.19 23:53